중1수학2015.04.15 22:44

정수의 곱셈에 대해서 알아보자. 우리는 보통 무엇인가가 곱절(일정한 수가, 그 수만큼 증가했을 때)로 증가했을 때, “2가 되었다고 말한다. 그리고 상황에 따라 3, 4, 5...가 되기도 하는데, 수학은 이러한 상황을 곱셈을 사용해서 표현한다. 그래서 곱셈의 수식을 잘 살펴보면, 무엇인가가 증가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그런데 곱셈을 할 때 한 가지 조심해야 할 것이 있는데, 바로 기호를 조심해야 한다. 뭐 그냥 단순한 곱셈이라면 그렇게 조심할 것도 없겠지만, 수학은 양수(+)와 음수(-)라는 개념이 있어서, 상황에 따라 기호가 바뀐다. 그래서 이 부분을 조심해야 하는데, 보통 같은 기호끼리 곱하면 +가 되고, 다른 기호끼리 곱하면 가 된다.

 

 

그럼 각 상황에 대해서 알아보자. 일단 “+×+=+”“-×+=-”는 쉽게 이해할 수 있는데, 그냥 각 상황을 말로 풀어보면 이해가 될 것이다.

 

 

그런데 “+×-=-”“-×-=+”는 위와 같이 말로 풀어서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 왜냐하면 우리는 보통 “-2라는 표현은 사용하지 않기 때문이다.

 

 

하지만 “+×-=-”는 교환법칙을 사용하면 처음과 같은 상황을 만들 수 있기에, 역시 이해하는 데 크게 어렵지 않다.



마지막으로 “-×-=+”가 남았는데, “-×-=+”는 설명하기에는 내용이 복잡하므로 다음 글에서 알아보자. 어쨌든 곱셈을 할 때, 같은 기호끼리 곱하면 +가 되고, 다른 기호끼리 곱하면 가 된다.

 

 

그리고 곱셈을 할 때 숫자가 3개 이상인 경우도 있는데, 이러한 경우에는 기호도 3개 이상이 되어버린다. 그런데 여기에도 한 가지 규칙이 있어서 보다 편하게 계산할 수가 있다. 일단 다음의 수식을 앞에서부터 차례대로 곱해보자.(편의상 양수의 +기호를 생략한다)

 

 

그러면 한 가지 규칙을 발견할 수가 있는데, 곱셈에서 기호의 개수가 홀수이면 최종적으로 가 되고, 반대로 기호의 개수가 짝수이면 최종적으로 +가 된다. 이렇게 곱셈에서 -기호가 몇 개인지를 파악하면, 최종적으로 어떤 기호가 나올지를 미리 알 수 있는데, 그러면 계산하기가 편해진다왜냐하면 계산할 때 계속 기호를 바꾸다 보면 실수로 틀리는 경우도 많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 홀수와 짝수의 개념은 그대로 거듭제곱에 적용된다. 일단 거듭제곱도 양수(+)와 음수(-)라는 개념 때문에, 상황에 따라서 기호가 바뀐다. 뭐 양수의 거듭제곱은 항상 양수가 나오기에 별문제가 되지 않지만, 음수의 거듭제곱은 항상 기호가 바뀐다.

 

 

하지만 홀수와 짝수의 개념이 그대로 적용되기에, 쉽게 기호를 파악할 수 있다. 그래서 음수의 거듭제곱 개수가 홀수이면 최종적으로 -가 되고, 음수의 거듭제곱 개수가 짝수이면 최종적으로 +가 되는 것을 알 수 있다.

 


추가로 음수의 거듭제곱은 조심해야 한다. 왜냐하면 괄호가 있고 없고에 따라, 무엇을 제곱할지가 다르다. 예를 들어 -121을 제곱하는 것이지만, (-1)2-1을 제곱하는 것이다. 그래서 최종 기호가 달라지기에, 이 부분을 조심해야 한다.

 

 

그리고 덧셈과 마찬가지로 곱셈도 교환법칙결합법칙을 적용할 수가 있다. 그래서 해당 곱셈의 순서를 서로 바꾸거나, 뒷부분을 먼저 계산할 수도 있다.

 


그런데 이 두 법칙 말고도, 곱셈에는 적용할 수 있는 법칙이 하나 더 있는데, 바로 분배법칙이다. 그래서 이 분배법칙을 활용하면 공통된 숫자로 묶을 수가 있다.


 


그런데 이 분배법칙은 사용하기가 조금 귀찮기도 하다. 하지만 가끔 이 분배법칙을 활용하면 쉽게 계산할 수 있는 문제들이 있다. 예를 들어 2×1.973+2×-0.973을 계산한다고 해보자. 얼핏 보면 계산이 복잡해 보이지만, 분배법칙을 활용하면 쉽게 풀 수가 있다. 그래서 먼저 공통된 숫자 2로 묶어버리면 2×(1.973-0.973)이 되는데, 뒤에 (1.973-0.973)=1이 때문에, 최종적으로 답이 2×1=2가 되는 것을 쉽게 계산할 수 있다.

 


추가로 이전 글에서는 유리수(정수, 소수, 분수)의 덧셈과 뺄셈에 대해서 알아보았다. 그리고 덧셈과 뺄셈을 할 때, 기호가 연달아 2개 있을 때는 1개로 줄여준다고 했었는데, 사실 이것은 곱셈을 활용한 것이다. 예를 들어 1+(+2)=1+2라고 했는데, 그럼 여기서 편의상 숫자 1을 생략해보자. 그러면 +(+2)=+2가 나오는데, 사실 이 수식은 +1×+2=+2처럼 곱하기를 사용해서 나타낼 수 있다. 이렇게 덧셈과 뺄셈에서 기호 2개를 1개로 줄이는 방법은, 곱셈이 활용된 것이다. 그럼 다음 글에서는 음수 곱하기 음수가 양수인 이유에 대해서 알아보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중1수학'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수의 나눗셈  (0) 2015.04.17
음수 곱하기 음수는 양수인 이유?  (4) 2015.04.16
정수의 곱셈  (0) 2015.04.15
분수의 덧셈과 뺄셈 문제풀이  (0) 2015.04.12
분수의 덧셈과 뺄셈  (0) 2015.04.11
정수의 덧셈과 뺄셈 문제풀이  (2) 2015.04.10
Posted by 나부랭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